ornamental nails

온도에 따라 컬러가 샤라락~ 눈송이 네일아트눈 데코 메 그림 문자별 데코 메 그림 문자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입니다.

이번네일은 겨울 분위기가 물씬나서 요즘 계절에 아주 잘 어울리는 시즌아트예요. 

특히나 이번엔 일반적인 젤이 아닌 카멜레온 변온젤을 베이스컬러로 사용해서 손톱색이 자유자재로 변하는 이색적인 느낌을 더했어요. 

하지만 변온젤이 없어도 예쁜 눈꽃네일은 가능하니까 따라해보시고 손 끝에 겨울을 담아보세요.




깊고 진한 보라색에 소담하게 올라간 눈꽃송이를 그려봤어요.

눈꽃결정은 미세하고 또렷한 느낌이 나도록 화이트컬러로 각기 다른 모양의 선명한 결정체들을 표현했구요.

이렇게 보면 일반적인 보랏빛에 하얀 눈송이 네일이지만, 손끝에 따뜻한 기운이 돌면?






바로 스르륵~ 손끝 색깔이 변하는 모습을 볼수 있어요.

차가워진 손을 따뜻한 물에 살짝 담그면 따뜻한 물과 접촉한 손끝만 진보라색 대신 여리게 회보라 컬러가 올라옵니다.

그렇다면 전체가 따뜻해 진다면 어떻게 될까요?






무거웠던 보라색이 걷히고 이렇게 여리여리한 연보랏빛 네일로 변신해요.

추운겨울 실외에서는 시크한 보랏빛 네일이, 따뜻한 실내에서는 청순한 연보라네일로 즐길 수 있는 반전 네일이랍니다~ :)

또 옆에 글리터로 만든 오너먼트는 하얀우윳빛 손톱 위에서 작게 반짝거리는 깔끔한 아트지만, 여기에도 변온젤을 써서 컬러가 달라져요.

그럼 먼저 한송이씩 하얀게 떨어지는 눈꽃결정네일 하는 방법을 알려드릴께요.



-준비물

온도에 변하는 젤폴리쉬, 화이트젤, 세필붓, 네일글리터

*온도변화 젤은 카멜레온젤, 변온젤, temperature color changing gel 이라고 불리며 다양하게 나오구요.

이런 젤이 없다고 해도 눈꽃네일은 누구나 할수 있으니 일반젤이나 네일컬러 사용하셔도 됩니다.



눈 결정체 그리기


1. 베이스컬러를 바르고 탑젤을 발라 표면의 끈적임 없이 해주세요. 젤이 남아있으면 그림이 번질수 있어요.

2. 화이트젤로 *모양을 그립니다. 

3. 위의 모양을 똑같이 그려주세요. 번짐이나 틀릴까봐 걱정되시면 중간중간 램프에 몇초씩 구워주세요.

4. 끝부분에 다이아몬드 모양을 하나씩 그려준후 램프에 굽고 탑젤을 올리면 완성!


예쁜 눈꽃결정체가 만들어졌어요.

이번아트는 모든라인을 세필붓으로 얇게 그리시는게 포인트예요. 그래야 또렷하고 정교한 눈꽃이 만들어져요.





다른 모양으로 중지에도 좀 더 작은 눈결정을 그려줬어요.

이렇게 보니 색변화가 한눈에 보이죠? 차례대로 따뜻할때-손끝만 차가울때-차가울때예요. 

손끝만 차가울때 두가지 색이 들어간 은은한 그라데이션이 생기는게 가장 이쁜거 같아요. 

내 체온은 따뜻한데 공기가 약간 서늘하면 저 상태로 유지되더라구요. 



엄지에는 가장 작은 미니 눈송이! 실제로 보면 진짜 쪼꼬미해서 귀여워요ㅎㅎ




그리고 검지와 소지의 오너먼트 아트~

따뜻할때는 우윳빛이던 베이스는 사실, 투명젤에 변온젤을 섞어서 맑은 보라와 핑크로 마블을 넣어 준거예요.

그래서 차가울때는 은은하게 색이 올라와요. 

글리터는골드펄로 라인을 그려준후, 그 위에 오팔,투명 각각의 모양들을 또로로 올려줬어요. 

투명하고 영롱한게 딱 제가 좋아하는 스타일로 꾸몄어요. 빛에 따라 반짝거리는게 작은 전구알들 같아요.




이렇게 해서 겨울에 잘 어울리는 네일을 만들어 봤는데요.

가지고 있는 변온젤이 있다면 색다른게, 없어도 겨울이니까 눈꽃네일로만 응용해도 심플하면서 특별한 네일아트가 될꺼예요.

눈오는날 이 네일하고 인증샷하나 남기기는것도 좋을듯해요. 겨울에만 할수 있는 눈꽃네일이니까 꼭 한번 해보세요 :)



  1. 2018.01.05 19:56

    비밀댓글입니다

    • 2018.01.09 17:45

      비밀댓글입니다

레인보우 미러볼 & 오너먼트 젤네일黒ふちキラキラ デコメ絵文字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

심플한 크리스마스 네일에 이어서 이번엔 꼬마전구 같은 무지개글러터 반짝반짝, 특별한 겨울네일을 만들어봤어요.

원형글리터 전체로 매끈하게 붙이는 방법과 응용버젼 통통한 입체 오너먼트 네일 하는법을 알려드릴께요.

 



12월 연휴 지났다고 네일 확 바꾸기는 아깝잖아용~

시즌 시작부터 연말까지 무난하게 가지고 있을 수 있는 모티브들로 꾸몄어요.

특히나 무지개 글리터는 겨울은 물론 계절에 구애받지 않고 하기 좋아서 추천하는 아트예요.




원형 글리터는 손이 조금 가긴해도 일반글리터젤을 바르는것과는 전혀 다른 영롱함을 볼 수 있다는게  한땀한땀의 수고를 감내할만큼 매력적이예요.

평소 전체로 풀글리터가 해보고 싶었던 분들은 꼭 따라해보세요.  

엄지의 오너먼트 역시 방법만 알면 어렵지 않아요 :)




준비물 : 원형글리터, 실버펄, 화이트, 믹스펄



먼저 색색깔 꼬마전구처럼 빛나는 레인보우 풀코트를 해볼께요. 



저는 원형글리터가 믹스가 된게 있어서 이 안에서 색을 골라넣을꺼예요. 

없으신 분들은 원하는 글리터 색을 준비하면 되겠죠?

무지개 아트에는 선명한 색상이 좋아요. 그리고 AB컬러들을 올려야 더욱 신비로운 컬러가 나타납니다.


1. 실버펄을 한번 바르고 램프에 꼭 구워주세요. 그래야 글리터를 올려도 펄이 다 뭍어나지 않아 깔끔해요

2. 그 위에 클리어젤을 바르고 레드 글리터부터 사선으로 줄맞춰 올리세요. 

이때 손톱 앙옆 밖으로 글리터가 삐져나오면 빨리 떨어질 수 있어요. 너무 꽉 채우기 보다는 살짝 안쪽으로 붙여주세요!


3. 다른컬러들도 쭉쭉 올려주세요. 

저는 레드-그린-골드-블루순서로 올렸어요. 다 올렸으면 글리터가 움직이지 않도록 램프에 구워주세요.

4. 마지막으로 클리어젤-탑젤을 도톰하게 올립니다.



각도에 따라 빛나는 반짝임을 보여드리려고 완성샷은 짧게 영상으로 담아봤어요~ 



조명에 비친 미러볼 같이 글리터가 색을 달리하며 빛나서 바라보는 재미가 있어요~
일반 자글자글한 펄컬러라는 상대가 안되는 반짝임!ㅎㅎ
그리고 뒤쪽에 나온 엄지 아트는 벽과 트리에 대롱대롱 메다는 오너먼트 아트예요.



커다란 사이즈로 워터볼 느낌 충만~

둥근모양은 많이 있으니까 저는 팽이 모양으로 해봤어요. 

그럼 위에 방법을 응용해서 무지개 오너먼트도 함께 만들어 볼까요?


1. 실버펄로 위아래가 뾰족한 팽이 모양을 그려주세요.

2. 무지개컬러로 속을 채웁니다.


3. 클리어젤을 발라서 글리터를 덮어주세요.

4. 화이트컬러로 테두리, 나무, 작은 눈꽃, 라인아트를 그립니다.


5. 믹스펄로 위에 리본을 그려넣습니다.

6. 마지막으로 유리볼처럼 클리어젤을 중앙에 통통하게 올리고 탑젤로 마무리하세요.



이렇게해서 무지개 물 속에 하얀 겨울풍경이 담긴 무지개 오너먼트가 완성 되었어요.

클리어젤을 듬뿍 올려 볼록하게 만져지고 옆에서 봐도 통통한 입체라 간단하게 워터볼 기분을 낼수 있답니다.




나머지 손톱에는 화이트와 믹스펄로 삼각 프렌치를 해서 트리를 만들었어요.

삼각프렌치에도 트리처럼 뭘 꾸밀까 싶었는데 크리스마스가 지나도 지루해보이지 않게 심플하게 놔두는걸루~ :) 




무지개 아트들로 꾸며본 겨울네일아트 어떠셨나요?

커다란 트리는 만들지 못할지라도 소소하게 손 위에 분위기 내는것도 저는 재밌더라구요.

여러분 모두 글리터보다 반짝반짝한 연휴 보내시길 바랄께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