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프여름네일아트

스카이민트 칼라가 상쾌한, 러프&텐션 젤네일아트花 デコメ絵文字◎風鈴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이번 네일은 민트계열로 여름 네일아트를 꾸며봤어요.

살짝 톤다운된 칼라들과 간단한 두가지 디자인, 그리고 반짝거리는 오팔 V컷 스톤을 매치했어요.





시스루 셔츠를 잔잔히 흔드는 기분좋은 바람이 느껴지는 분위기랄까요ㅎㅎ

깔끔하면서 어렵지 않아 더 좋은 디자인이예요.





이번 네일엔 따뜻한 봄 민트가 아닌 카키가 한뱅울 믹스된 옥색에 가까운 스카이민트와 푸른색 펄로만 이루어진 두가지 스카이민트계열의 색을 사용했어요.


그리고 디자인은 하나는 아주 가볍고 거친 느낌으로, 또 하나는 팽팽한 텐션감이 느껴지는 디자일을 매치했어요.





그리고 올해 유행중인 빅스톤 아트에 맞춰 가장 기본적인 입체스톤인 스와로브스키 V컷스톤을 올렸어요.

오팔색이라 각도마다 핑크색도 보이고 파란색도 보이고, 다양한 색깔이 나타나는게 매력적이예요. 


브이컷스톤을 어떻게 붙이는지 아직 어렵거나 잘 모르겠다는 분들을 위해 쉽게 입체스톤 붙이는법 튜토리얼 알려드릴께요.





먼저 재료인 V컷 스톤부터 볼까요?

브이컷스톤은 종류도 크기도 정말 다양한데요.

제일 작은 사이즈의 깨알만한 스톤은 손전체를 채우는 다이아아트를,

최근엔 왕스톤 파츠가 유행이라 더욱 큰 사이즈와 여러가지 스톤을 모아서 올리기도 해요.

일반적인 사이즈는 세개를 모아서 올리는 디자인을 가장 많이 보셨을꺼예요.

그럼 한번 붙여볼까요? :)



💎 V컷스톤 튼튼하게 붙이는 방법 💎



1. 아트르 한 뒤, 탑젤까지 올려주세요. 파츠글루를 사용하시려면 탑젤을 구운 뒤 클렌저로 닦아주세요.


2. 스톤을 붙일 자리에 파츠글루 혹은 파츠젤이나 점성이 강한 클리어젤을 도톰하게 올립니다. 


3. 스톤을 측면에 하나 올리세요. 아직 젤은 굽지 않았으니 서두르지 않아도 수정가능해요. 글루는 속도를 좀 내주세요.


4. 대칭으로 하나 더 올리구요. 


5. 마지막 하나를 넣으세요. 스톤의 크기가 일정하기 때문에 모양 맞추는건 어렵지 않아요. 젤은 램프에 굽고, 글루는 글루드라이어를 뿌려서 굳혀주세요.


6. 클리어젤을 스톤 사이사이 채웁니다. 

검정 화살표와 같은 아래쪽 틈과 윗부분도 채워준 뒤, 램프에 구워주세요. 이렇게 해야 머리카락이 걸리지않고 단단하게 붙어요.



7. 마무리로 탑젤을 스톤을 제외하고 손톱전체 발라주세요. 

이렇게 하면 글루나 젤이 튀어나왔던 부분이 깔끔하게 정리되고 스톤의 유지력도 더 오래가요 :)





마지막으로 젤클렌저를 사용해서 끈적임을 뽀도독하게 닦으면 완성!

브이컷 스톤붙이기 생각보다 어렵지 않죠?

민트칼라와 잘 어울리는 AB칼라 V컷 스톤아트가 단조로운 아트의 포인트가 되었어요.


스톤아트의 바탕 디자인은 시스루 바탕에 펄칼라를 대충 네모모양으로 슥슥 칠한 뒤 거친 느낌의 은색 프레이크 글리터를 군데군데 올려서 러프한 느낌을 살렸구요.





차분한 민트칼라 위에는 화이트와 실버 라인 테이프는 팽팽하게 올려서 반대되는 이미지의 아트를 만들었어요.





그리하여 러프&텐션네일ㅎㅎ

칼라만 촵촵 바르고 라인 테이프와 글리터만 올리면 돼서 어렵지 않게 완성할 수 있어요. 





비가 와서 추적추적 가라앉아도 날이 더워 땀이 주르륵 흐를때도 어느때나 잘 어울리는 스카이민트 네일에 큼직한 V컷스톤으로 여름네일 어떠세요? :D


손을 움직일 때마다 시선집중! 스와로브스키 빅스톤 젤네일 ネイル デコメ絵文字ダイヤ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이번 네일은 심플하지만 포인트가 확실한 스와로브스키 왕스톤 네일을 했봤어요.

네일 위에 척척 붙이기만 하면 악세사리가 따로 필요 없을만큼, 반짝반짝 주목받는 네일을 완성할수 있어요.







한창 유행중인 왕스톤아트은 화려하면서도 미니멀한 느낌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는 점이 큰 매력이예요.

특히나 이 아트는 긴손톱보다는 짧은 손톱에 훨씬 잘 어울려서 짧은 손톱에도 제대로 아트한 느낌 나길 원하는 찾는 분들께 딱이예요.





하트나 원형등 다양한 스톤을 사용할 수 있는데 저는 마름모꼴의 평스톤을 사용했어요.

크기가 큰 일반스톤으로도 가능하지만 이왕이면 투명도나 반짝임이 탁월한 스와로브스키 스톤을 사용하면 가장 예쁘게 즐길 수 있어요.


저는 기본적인 크리스탈칼라을 사용했는데 다양한 칼라의 스톤을 섞어 붙이는것도 독특하고 예뻐요.





딥블루와 투명도 있는 누드 시럽컬러를 섞어 발랐어요.

손톱이 투명한 시스루톤 네일을 할때 아무것도 바르지 않는것보다 맑은 누드톤을 깔아주면 손톱색이 고르게 정리되어 보여요.

손 위에 얇게 메이크업 베이스를 바른다는 느낌으로 생각하시면 될듯~


둘 중에 어느 칼라 위에 스톤을 붙일까 고민하다가 누드칼라위에 스톤을 붙이기로 했어요.





스와로브스키 스톤 붙이는 방법 간단하게 설명해 드릴께요. 


-파츠젤이나 파츠글루를 손톱중앙에 도톰하게 올린다.

-왕스톤을 올리고 젤은 램프에, 글루는 글루드라이어를 뿌려 말린다.

-클리어젤이나 파츠젤로 손톱과 스톤사이의 여백을 꼼꼼히 메꿔준다.

-스톤읍 제외한 나머지 부분에 탑젤을 발라주면 완성!



이렇게 붙인 왕스톤의 느낌을 짧은 영상으로 찍어봤어요.




영상보다 실제로 보면 훨씬 영롱하고 컷팅 각도에 따라 자글자글한 반짝임이 실물깡패랍니다.
특히나 태양광에서 손을 움직이면 눈부심도록 환상적인 스톤의 아름다움을 느낄수 있어요 :)





이 사진이 가장 스톤 빛이 뿜뿜 하는게 느껴지는듯~ ټ

저처럼 포인트도 좋고, 열손가락 모두 올리면 더욱 화려해지겠죠? 

특별한 기교나 아트 없어도 누구나 쉽게 해볼 수 있는 스왈로브스키 왕스톤네일 이였어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