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일파츠만들기

보색 매치로 이국적인 에스닉 볼플라워 젤네일花 デコメ絵文字花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이번 네일은 여름의 열기에 어울리는 시원한 민트+ 핫한 핫핑크칼라 조합으로 보헤미안 원피스같은 이국적인 네일에 도전해봤어요.

컬러 브리온으로 유니크한 구슬꽃 파츠 만드는 방법도 알려드릴께요.





독특한 디자인과 플라워포인트가 히피스타일이나 에스닉룩에 매치하면 좋을 만한 여름네일이예요.





우선 기본 디자인은 마젠타컬러로는 얇은 V라인 프렌치를 하고 그린으로는 역으로 V를 그려줬어요.

너무 선명하기 보다 맑은 칼라들이 여름에는 가벼워보여요.

그린라인 위로는 민트색 원형 글리터를 넣어서 보헤미안룩의 밑단장식 느낌을 냈어요.

그 위에 클리어젤 - 탑젤을 올려서 도톰한 젤느낌이 탱글탱글~ :)





그리고 이번 네일의 포인트인 구슬꽃을 올렸는데요. 스톤의 배열만 맞추면 되는 아트라 어렵지 않아요.

중지에는 스카이민트로, 엄지에는 밝은 민트볼을 올렸어요. 




재료는 이런 구슬스톤(컬러브리온)이 필요해요.

꼭 이게 아니더라도 동글동글 스톤들이면 다 가능하답니다~

그럼 상큼한 구슬꽃을 만들어 볼까요?




  구슬스톤으로 볼플라워 네일파츠 만들기 



1. 베이스칼라를 바릅니다.


2. 파츠글루나 파츠젤 or 클리어젤을 도톰하게 올립니다.



3. 구슬스톤 네개 올려 꽃잎모양을 틀을 잡습니다.


4. 메탈 보트스톤을 대칭으로 올려 이파리를 만듭니다.



5. 구슬과 메탈스톤 사이사이에 은색 볼참을 붙여주세요.


6. 구슬스톤의 정중앙에 젤이나 글루를 한방울 넣고 작은 V컷 스톤을 쏙 넣어줍니다.


*꽃이 다 완성되었다면 글루는 글루드라이어를 뿌려 건조하고 젤은 램프에 넣어서 구워주세요.




마지막으로 클리어젤-탑젤순으로 구슬꽃 사이사이와 표면을 발라주면 완성!


이렇게 간단하게 스톤을 붙이면 유니크한 꽃파츠가 만들어 진답니다 :)

민트칼라와 볼, 거기에 핫핑크 보트스톤을 더하니 칼라감이 확 살아났어요.





이방법 그대로 응용해서 구슬스톤을 세개만 올려서 중지에 들어간 작고 귀여운 구슬꽃도 만들수 있어요.

꽃잎 때문에 여성스러우면서도 대비되는 칼라로 힙한느낌 물씬 풍기는 에스닉 구슬플라워 젤네일에 도전해보세요!


깊은 밤하늘 초승달 한조각 네일아트夜 月 夜空 デコメ絵文字きらきら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이번 네일은 간결하지만 확실한 포인트가 있는 짧은손톱 아트를 준비했어요.

바로 초승달 젤네일인데요.

시중에 달모양 파츠도 많이 나오지만 원래 가지고 있는 재료만 활용해도 충분히 예쁜 달네일을 즐길 수 있어요.

간단한재료가 있으면 누구나 만들수 있는 초간단 초승달네일 하는 방법 알려드릴께요. 





다크블루색에 올린 초승달과 별띠예요.

깊은 군청색에 선명한게 대비되는 달의 색감이 참 예쁘죠?

이렇게 직접 붙여서 모양을 내면 어느 손톱에 붙여도 착 붙어있어서 일반적인 파츠들보다 편하고 유지력도 좋아요.

 더군다나 내가 원하는 크기, 색깔, 모양으로 만들수 있다는 장점이 있어요



너무 무거운 색만 있으면 답답해보일수 있어서 부드러운 인디안핑크 색을 퐁당퐁당 섞어발랐어요.

인디핑크는 일반 핑크의 톡톡 튀는 상큼함과는 다르게 오피스용으로 많이들 바를만큼 차분하고 부드러우 느낌을 줘요.

특히나 이 두가지 칼라는 어느피부에도 잘어울려서 손이 밝고 깨끗해보이는 조합이라 좋아요.



☾ 그럼 이번 네일의 포인트 초승달아트 만드는법 알려드릴께요 



1. 다크블루 색을 바른뒤 램프에 경화합니다.


2. 클리어젤이나 빌더젤을 손톱에 바릅니다.


3. 진주스톤를 중간부터 밖으로 갈수록 작은사이즈를 배치합니다.

*진주 대신 스와로브스키와 같은 다른 스톤을 이용해도 OK! 


4. 은색 볼참을 이용해서 진주 사이사이에 하나씩 넣고 둥글게 말린 느낌의 달 끝부분을 표현해주세요.

*저는 은색을 사용했는데 금색 볼참을 사용해도 예뻐요. 볼참이 흐르는걸 방지하려면 3번에서 램프에 굽고 다시 젤발라서 붙여주세요.


5. 클리어젤로 진주와 볼참을 꼼꼼하게 덮어준뒤 탑젤로 마무리합니다.


이렇게 해서 두가지 스톤만 있으면 쉽게 만들수 있는 초승달 아트가 완성되었어요!

스톤배치를 하기만 하는 네일이라 너무 쉬워요.


진한 딥블루가 베이스라서 정말 밤하늘에 하얀달이 떠있는 것처럼 선명하고, 진주스톤이라 은은하게 부드러운 펄감이 좋네요.

크기나 색깔을 달리해서 다섯손톱에 모두 해도 예쁠것 같아요.

스왈로브스키라면 화려한 초승달이 될꺼예요✧ټ



저는 은은하고 절제된 느낌을 내보려고 나머지 딥블루 손톱에는 작은별파츠, 그리고 볼참을 또로로 이어 붙어봤어요.

요건 생각나는대로 배치해봤는데 다른네일에 응용하기에도 좋을듯해요.

밤나들이로 꽃구경갈때 하면 딱일것 같아요. 하늘에 뜬 달도 보고 손위에뜬 달도 보고~

 분위기 있는 초승달네일 만들어보세요 :)


  1. 2016.03.31 19:34

    비밀댓글입니다

동그란 투명 안에 움직이는 글리터들 가득 スノードーム デコメ絵文字

아쿠아리움 네일보다 쉽다! 리볼파츠로 만드는 간단한 워터볼네일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 간만에 동영상강좌를 만들어봤어요. 

이번에는 부르는사람마다 이름이 참 다양한 아트죠?

워터볼, 스노우볼, 아쿠아볼, 유리볼등등으로 투명볼속에 글리터가 움직이는 워터파츠 만들기예요.

제가 예전에 보여드린 아쿠아리움 네일아트같은 스노우글로브 느낌의 네일을 하고싶지만 어쩐지 어려울것 같고 재료도 없고...하지만 물속에 글리터있는 아쿠아네일이 너무 하고싶다면? 

유리볼파츠를 이용해서 진짜 스노우글로브를 손 위에 올린듯한 기분을 주는 네일파츠를 만들어 보세요.

기존 파츠를 사용한 너무 쉬운 강좌라 동영상만 보면 간단하게 따라할 수 있어요




Glitter water inside glass ball / Snow globe nail art


만들어놓은 유리볼파츠를 손위에 붙인 모습이예요. 너무 영롱하고 신비스럽죠?

저안에 들어있는 글리터는 손의 움직임에 따라 이리저리 움직이고 굴러다니고 해서 

유리돔을 흔들면 글리터가 반짝반짝 뒤섞여 내려오는 스노우글로브 느낌을 그대로 느낄수 있어요.



사실 이런 구형 워터볼은 젤로도 만들수 있는데요. 

하지만 막상 젤이 없는 분들이나 젤을 다루기 어려워서 이런저런 이유로 워터볼 네일을 포기하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그런분들도 모두 해볼수 있도록 출시된 유리볼파츠! 

젤도 필요없고 재료도 과정도 간단한데 비해 깨끗하고 완성도 높은 워터볼파츠를 만들수 있어요.



이게 유리볼파츠예요.

말그대로 작은 유리구예요. 네일재료상이나 인터넷에 검색하시면 많이 볼수 있습니다.

투명한 구형이 만들어서 나오기 때문에 둥근틀을 만드는 과정을 건너뛸 수 있다는게 가장 큰 장점이예요.

그만큼 실패할 확률도 적어요



크기는 이렇게 손톱위에 올릴수 있도록 작은 사이즈부터 

네일외에 미니어쳐나 악세사리를 만들때 사용할 수 있도록 큰 사이즈까지 크기가 다양해요.


제가 직접 만들어보니 8mm가 글리터도 잘 움직이고 크기도 적당하네요.

그 이상은 너무 돌출되서 부담스러울수도 있을듯한 느낌이예요.

이 볼안에서 글리터들이 어떻게 움직이는지, 또 어떤식으로 만드는지 궁금하시다면,



아쿠아볼파츠 만들기 동영상보고 쉽게 해보세요 :D


https://youtu.be/_79tEMgclz8

♪ 좋아요, 구독, 댓글들 감사해요 



잘 보셨나요? 정말 간단하죠?

유리볼안에 액체와 함께 움직이는 글리터, 각종 재료들의 모습을 담으려고 열심히 볼 좀 돌렸습니다ㅋㅋ

처음엔 짧게 만들어서 인스타그램에 올릴려고했는데 아무리 줄여도 16초 담을수가 없더라구요ㅠ

그래서 차라리 길게 영상을 보완하고 자막달아서 튜토리얼로 만들었어요.


유리볼 파츠를 구매하거나 방법을 알지만 막상하려니 어려워하는 분들이 종종 보이더라구요.

이대로 만들면 마무리 작업실패로 오일이 새는 일은 거의없을꺼예요.

마무리를 다른방식으로 했을때 새는걸 발견해서 몇번 만들어보고 가장 괜찮은 방법을 올렸어요.



그렇게 만든 두가지 스타일~ ټ


볼이 큰쪽은 여러가지 재료를 많이 넣었고 작은쪽은 색깔과 모양위주로 만들어봤어요.

왼쪽이 골드&레드가 믹스되었다면 오른쪽은 별과 하트로 분위기를 만들었어요.

이렇게 영상과 사진으로 보면 크지만 실제로는 아주 작은 사이즈예요.



네일러들이 많이 가지고 있을것같은 학가위와 글리터와 크기를 비교해봤어요.

옆에있는 글리터가 3mm인데 작은 워터볼이 6mm니깐 두배정도 크다고 볼 수 있겠죠?

이렇게 보니 정말 작죠? 새끼손톱의 반도 안되는 크기예요ㅎㅎ

앙증앙증~



빛에 각도가 잘 맞으면 또 이렇게 바닥에 무지개 홀로그램을 막 뿜어줘요✶✸


이건 네일위에 붙이고 있어도 문득문득 보이기도해요.

이거 찍겠다고 여러사진을 찍었는데 다 실제로 보는것만 못한거같아요ㅠ

실제로 만들어서 요리조리 돌리면서 보면 그런 소소한 재미를 느끼실수 있을꺼예용ㅎㅎ



큰볼처럼 여러가지 재료를 넣은 경우에는 볼을 흔들때 마다 다른 느낌을 볼수 있어요.


 한쪽은 글리터들이 모여있는 느낌으로 보이는데 여러가지 재료가 믹스되서 색감이 예쁘죠?

홀르그램과 골드, 오팔느낌나는 재료를 많이 넣었어요.



다른 각도에서는 이렇게 볼참과 별글리터등이 많이 보여요. 

한가지 아쿠아볼이 매번 다르게 보일수 있다는게 매력이예요.


넣는 재료의 배합에 따라 무궁무진한 스타일의 워터볼이 나오기 때문에 

만드는 사람마다 원하는 느낌대로 자신만의 유리볼파츠를 만들수 있어요.

좋아하는 글리터나 색감들의 재료로 볼 속을 채워보세요 :)



손에 붙일때는 이렇게 다른 스톤들이나 파츠와 함께 올려주면

v컷 스톤이 세개가 맞물린듯 균형있는 파츠네일을 연출할수 있어요.


유리볼파츠는 일반파츠와 마찬가지로 글루나 파츠전용 비즈젤 등으로 붙이면 되는데요. 

더욱 튼튼하게 붙이고 싶은 분들은 붙이고나서 파츠와 손톱이 닿는 경계부분을 클리어젤로 한번 더 꼼꼼히 감사주고 

마무리로 탑젤을 한번더 올리면 훨씬 견고해져요.



 워터볼네일 강좌 재밌게보셨나요?

다음번에는 이것보다는 난이도가 있는 젤로 만드는 워터볼, 스노우글로브 스타일 파츠들도 보여드릴수있도록 할께요.

작년에 유리보석네일하면서 엄청 많이 만들었는데 언젠가는 보여드릴수 있는 기회가 올 것 오겠죵?

즐거운 네일아트 하세요~ :D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