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톤 네일

풋풋한 청사과와 상큼한 빨간사과 네일아트青りんご デコメ絵文字りんご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

이번 네일은 팬톤이 선정한 올해의 트랜드 컬러 그리너리 활용해서 새콤달콤 사과네일을 만들어봤어요.

두 가지 컬러의 사과아트를 간단하게 만들어 보세요.




손도 이제는 과즙상이 대세인것!ㅎㅎ

팬톤컬러가 일찍 발표되었지만 이건 겨울보다는 날이 따뜻해지면 꼭 한번 발라봐야지 했었어요.

그런 그리너리를 보고 떠올린건 바로 연두컬러의 싱그러운 청사과! 아오리 사과라고도 하죠? 제가 제일 좋아하는 사과이기도 해요 :)




동글동글 귀여운 사과네일은 작은손톱이나 짧은 손톱에 가장 잘 어울리는 네일이예요.

저도 이번네일을 위해 스퀘어였던 손톱을 바짝 잘라서 둥근모양으로 다듬었답니다.

그리고 그리너리 색상을 찾았는데 저에겐 비슷한 연두컬러 조차도 없...ㅠㅠ

저는 어쩔 수 없이 여러가지 색을 섞어서 그리너리를 보면서 색을 조합했는데 여러분들은 가지고 있는 연두컬러를 활용하시면 좋을 것 같아요.



🍎사과네일 그리기

1. 연두색으로 하트모양 프렌치를 합니다.

2 .진한갈색으로 꼭지를 그립니다.

3. 초록색으로 잎을 만듭니다.

4. 하얀색으로 반짝거리는 모양을 사과 옆쪽에 그려줍니다.



마지막으로 탑젤을 올려서 매끈하게 광택을 내주시면 통통한 청사과아트 완성!

굉장히 쉽죠? 예전에 알려드린 하트프렌치를 응용한 아트예요.




모두 청사과를 그려도 좋지만 저는 하트프렌치를 섞었어요.

하트가 어렵다면 둥근프렌치를 해도 동글동글한 사과가 만들어지니 원하는 스타일의 사과를 만들어보세요.



그리고 포인트로 연두색 별그리터, 하트글리터등을 넣어서 글리터네일을 만들었는데요.

이것도 연두색 프렌치 위에 글리터를 채운 후 클리어젤- 탑젤을 도톰하게 올려주면 되는 아트예요.




글리터 하트가 반짝반짝 빛나니까 더 상콤하게 보이더라구요.

그리고 궁금하실 엄지네일~



왼쪽 엄지는 반쪽사과를 넣었어요. 

반쪽사과는 연두프렌치후 속살을 연한 노란색으로 넣고 씨와 잎사귀를 그려주면 되는 아트예요.

아삭아삭 쪼개진 풋사과와 짝꿍을 맞춰서 반대편에는 탱글탱글 빛나는 빨간사과를 그려봤어요.

빨간사과는 색깔만 바꿔서 그려주면 되겠죠? 선명한 빨간색은 손도 뽀얀하고 맑아 보이게 해준답니다~


반쪽사과와 반짝!하고 빛나는 빨간사과의 조합 넘나 귀여운것!

이렇게 두 손가락을 겹쳐 보고 있으면 귀여움에 기분까지 리프레쉬 되는 느낌이예요 :)♥



모두 청사과를 만드는것도 좋고, 저처럼 빨간사과를 섞어도 유니크한 사과네일이 될 수 있어요.

똥글똥글하고 광택감 있는 사과를 가득 담아 귀여움이 팡팡터지는 과즙상 과일네일을 만들어 보세요~ :)


메탈릭 미러파우더와 가을컬러로 만드는 모자이크 젤네일아트秋色 デコメ絵文字ひらめき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

최근 팬톤에서 가을 유행컬러를 발표했는데요.

그중 몇가지 컬러를 골라 모자이크로 분할아트를 만들고

메탈릭한 광택으로 놀라움을 줬던 미러파우더를 가을네일에도 잘 어울리도록 매치하는 해봤어요.

아직 미러파우더가 생소한 분들을 위해 미러파우더 바르는 방법도 알려드릴께요 :)




쌀쌀한 밤공기와 가을에 정취에 어울리는 칼라매치로 차분하면 독특한 배열의 아트예요.




모자이크 분할아트는 저번에 튜토리얼로 보여드린적이 있는데요.


HOW TO: 엔틱한 모자이크, 스테인드글라스 분할 네일

위에 포스팅된 방법을 응용해서 어두운 칼라를 채우고 선을 분할하면 가을 분위기 아트도 쉽게 만들수 있어요.




모자이크의 컬러들은 팬톤 가을트렌드 컬러 중에서 

회색빛이 들어간 하늘색의 Airy blue

상어의 차갑게 번들거리는 피부와 비슷한 Sharkskin

채도가 높은 새틴느낌의 가을레드인 Aurora red

낮은채도의 살짝 탁한 초록 Lush meadow 등등 최대한 비슷한 컬러로 골라 채웠어요.

그리고 가을의 상징 버건디 컬러로 사용했어요. 찬바람불면 저는 버건디가 제일 먼저 바르고 싶어져요.

컬러만으로도 가을을 손 위에 휘감은 기분~ :)




그리고 그 가을컬러들과 어울리는 메탈릭한 실버네일은 일반 펄칼라 대신 미러파우더를 사용했어요. 

일반적 실버펄을 바르는것과는 미러파우더는 표면의 질감이나 광택이 전혀달라요.

거울처럼 빛을 반사시키고 자글자글 하다기 보다는 매끈한 느낌을 준답니다.

사진보다는 직접 바르는 영상으로 어떻게 다른지 보여드릴께요 .



*미러파우더는 네일스케치, 메모리, 디젤, 아이스젤, 루벤스, 사라센 등등 각종 네일전문 브랜드에서 다양한게 출시되었는데요.

각 브랜드마다 컬러나 질감이 다르기 때문에 자신이 원하는 광택의 파우더를 선택하세요.


먼저 베이스 컬러를 바르세요. 

베이스컬러에 따라 미러파우더의 발색도 달려져요.

기본적으로 블랙을 가장 많이 바르는데요. 저는 톤다운된 버건디 컬러를 깔았어요.

그리고 나서 메탈파우더 브랜드에 따라 논와이프/일반탑젤중 호환되는 탑젤을 발라주세요. 

논와이프는 끈적임이 남지 않는 탑젤인데 정석으로는 이걸 많이들 사용하구요. 저는 이번에 일반탑젤로 했어요.

일반탑젤은 꼭 끈적임을 젤 클렌저로 닦아주세요.


그럼 이제 발라볼까요?



파우더를 손톱에 올리니깐 버건디가 은박지 붙인것처럼 샤샤샥 변해요.

그리고 나서 가루를 잘 털어주고 탑젤로 마무리 하면 된답니다.

파우더를 듬뿍 올리고 많이 문지를수록 메탈느낌이 강해지는것이 포인트예요. 




움짤로 보는 완성아트~

그냥 자글자글하고 텁텁한 일반 글리터와 다른 금속광택감이 느껴지시나요? 요리조리 돌리고 숙여보면 거울면처럼 빛 반사되는 모습을 볼수있어요.

실제로 보면 더욱 메탈릭한 느낌이 나요.  

미러파우더아트 위에는 버건디와 에어리블루로 트라이앵글 아트를 넣었어요.




이번엔 베이스컬러를 버건디로 했지만 다음번에는 실버펄로 깔아보려구요.

앞서 만들어둔 분할아트와 메탈실버의 색감이 가을가을한 분위기를 자아내요.

너무 톤다운 컬러들만 하면 무겁고 쳐지는 분위기가 나잖아요. 포인트로 미러파우더아트를 섞어보세요.

패턴들과 어우러져서 한층 유니크해졌어요.




중지보다는 약지가 더 메탈느낌이 잘 표현된거같아요. 

메탈파우더 바를때는 베이스컬러를 균일하게 바르고 먼지가 표면이나 컬러속에 들어가지 않도록 신경써주세요.

표면이 울퉁불퉁하거나 티클이 튀어나오면 그게 고대로 보여서 광택을 떨어트려요.




분할아트속에 들어간 실버는 일반젤인데 아무리 미세한펄이라도 펄 입자가 보이는게 차이가 나죠?

저번 모자이트네일은 컬러를 꽉채우고 라인을 다 그어줬는데 이번에는 투면공간도 남기고 라인도 다 그러주지 않아서 훨씬 가벼운 느낌을 냈어요.




트렌치에도 니트에도 다 잘 어울릴것같은 미러파우더+모자이크 네일로 가을분위기에 흠뻑 빠져보세요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