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순한 네일

여리여리 청순한 눈꽃 결정체 젤네일雪 デコメ絵文字雪の結晶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

소담한 설경처럼 분위기 있는 겨울네일은 해봤어요.

그림이 아닌 스톤으로 눈꽃결정을 만드는거라 그림을 못그려도 쉽게 다양한 눈송이를 만드실수 있을꺼예요.

큰 눈꽃, 작은눈꽃 두가지 만드는법 알려드릴께요.




전체적인 컬러의 컨셉은 연보라예요.

그리고 뽀얀한 우윳빛 네일스톤들로 눈꽃을 만들었어요.

눈꽃 파츠들도 많이 나와있지만 아무래도 스톤으로 만들면 손에 착 달라붙는것이 파츠에 옷이 뜯기는 불편함도 없고 크기도 원하는대로 만들수 있어요. 




엄지에는 큼직한 눈결정체 모양을 그대로 옮겼구요. 컬러가 은은해서 따스한 니트코디에도 잘 어울려요..

날이 점점 더 추워진다니까 이젠 눈 내릴 일만 남은거 같아요. 

미리미리 눈꽃네일하고 하얀 함박눈 기다려보자구요 :)




그럼 준비물부터 볼까요?

파스텔 오팔스톤, 실버 볼참, 오팔글리터, 연보라 계열의 젤들 입니다.




가장 중요한 재료는 네일스톤이예요.

화려하기보다는 차분하게 만들 요량으로 기본 화이트스톤이 아닌 뽀얀 오팔스톤들을 준비했어요.

파스텔스톤, 밀크스톤, 오팔스톤 등등으로 다양하게 판매되고요, 여리여리해보는게 매력이예요.

그리고 볼참은 작은 것 일수록 디테일이 예쁘게 나와요.



그럼 먼저 엄지 위에서 청순함을 뽐내는 로즈쿼츠 눈송이를 만들어 볼께요.

둘 중에 크기가 큰 눈꽃으로 면적이 넓은 엄지나 패디큐어에 올리면 존재감이 돋보여요.



첫번째, 로즈쿼츠 눈결정 만들기

1. 연보라컬러를 바릅니다.

2. 클리어젤을 바른후 스톤을 일렬로 배열합니다.(2번부터는 램프에 굽지마세요)

3. 나머지스톤들도 올립니다.

4. 중심스톤과 바깥스톤 사이사이에 볼참을 하나씩 올리구요.

5. 바깥스톤들 사이에 볼참을 두개씩 올리세요.

6. 바깥스톤 모서리에 볼참을 세개씩 올려 삼각형을 만듭니다. 이제 램프에 구워주세요.



마지막으로 클리어젤을 볼참과 스톤 사이사이에 꼼꼼하게 올린후 탑젤을 올리면 로즈쿼츠 눈꽃 완성!

볼참은 약하게 붙이면 튀어나와서 잘 떨어질 수 있으니 클리어젤과 탑젤로 튼튼히 감싸주셔야해요. 

로즈쿼츠 빛의 은은한 눈꽃결정이 너무 청순해요~ :)



이번에는 크기가 약간 작은 세레니티 컬러의 눈꽃을 만들껀데요.

푸른색 컬러가 시원해보이는것이 겨울왕국의 엘사가 생각나는 눈꽃이예요ㅎㅎ

응용버젼이라 배열이 살짝 다르고 방법은 아주 비슷해요. 사진으로 빠르게 보여드릴께요.



❄두번째, 세레니티 오팔 눈꽃만들기.



두번째는 로즈쿼츠와 다르게 볼참들을 하나씩 올리는게 포인트예요.

그러면 자연스럽게 눈꽃도 작아지겠죠?

볼참과 스톤의 크기가 작을수록 작은 눈송이를 만들 수 있어요.



클리어젤과 탑젤을 올려서 마무리~

일반 스톤은 각을 살려서 사이사이에 젤을 올려야 하지만 오팔스톤들은 젤이 스톤을 덮어도 컬러감이 있어서 예뻐요.

저도 도톰하게 올려서 튼튼하게 붙였어요. 



나머지 손톱에는 미세한 연보라오팔펄이 가득한 젤과 펄을 섞어서 꽉채워서 풀코트 했어요.

오묘한 컬러와 은은한 반짝임으로 손이 맑고 깨끗해보이는 효과가 있어요.

사그락사그락 내리는 눈결정 아트가 매력적인 눈꽃네일로 겨울을 느껴보세요 :)


상큼하게? 청순하게? 두가지 체크무늬 중 나의 취향저격은目(まばたき) デコメ絵文字記号*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오늘의 네일은 짧은 손톱에 특히나 잘 어울리는 귀요미아트, 하지만 전혀 다른 두가지 체크네일이예요.

같은 기법이 약간의 변화로 어떻게  다른 분위기를 내는지 이번 아트를 통해 확인해보세요 :)



낮과 밤이 다른 형광체크네일



상큼상큼 화사한 칼라들로 만들 네온빛 체크네일이예요.

한줄씩 여러가지 형광색을 가로로 한번 세로로 한번씩 넣어 색을 겹치고 그 위에 화이트라인을 그어준뒤, 

볼참과 골드 글리터로 마무리했어요, 별 글리터가 들어가서 훨씬 아기자기 해보여요.




이렇게 겹쳐지는 체크네일을 할때는 질감이 맑은젤을 사용하는게 팁이예요.

그래야 색도 다양하게 나오고 몰캉한 젤리느낌을 낼 수 있어요.




체크만 하면 심심하니까 약지에는 포인트로 거울모양 자개아트를 넣었어요.


블랙젤로 거울의 틀을 그리고 오묘한 칼라가 반사되는 화이트자개를 올린뒤 클리어-탑젤을 씌워서 도톰하게 볼륨감을 주고요.

그 위에 안에는 제 닉네임의 앞글자인 A를 썼어요.




일반 형광컬라도 예쁘지만 살짝 응용해서 야광컬러로 체크를 그리면 낮에는 이렇게 젤리하고 걸리쉬 체크였다가,




밤에는 현란하고 사이키델릭한 야광네일로 반전을 즐길수 있어요 :)



🍒여리고 앳된 타라시코미 체크 네일



우유색깔 바탕에 수채화물감 같이 투명한 체리색을 가볍게 그린 맑은 느낌의 체크네일이예요

체크네일은 무겁다는 편견이 있는데 색이 전체적으로 여리기 때문에 답답해보이지 않아요 :)




수채화느낌은 기본적으로 아크릴물감을 이용하거나 젤,팔리쉬를 묽게 타서 그리는 방법이 있는데요. 

요즘은 체크네일용으로 맑고 틴티드한 시럽, 잉크컬러들이 많이 나와서 그걸 이용하면 더 쉽게 할수있어요.


우유색을 깔고 체리색을 가로 세로로 간격을 두고 그린뒤 골드펄로 얇은 라인을 그어줍니다.

그리고 귀여움을 더해줄 스마일파츠등을 포인트로 올려주면 완성!



파츠들이 작지만 아트의 느낌을 확 살려주는것 같아요.

짧은손톱이라 훨씬 귀욤~ :) 


톡톡색과 모양에 따라 확실히 다른 분위기를 낼 수 있는 체크아트들로 원하는 분위기의 네일을 즐겨보세요~


수채화 꽃이 들어간 블루라인 돔 네일아트 ブルートパーズ(11月)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저번에 보여드린 시스루 수채화 장미에 이어서 오늘은 투명 돔안에 앤틱 플라워가 들어간듯한 액자 스타일로 꾸며봤어요, 

색다른 블루테두리가 더욱 매력적인 젤아트를 사진과 초간단 동영상으로 보여드릴께요 :)






파스텔 색상은 여름에도 꾸준히 사랑받는 칼란데요.

그 중에서 시원한 칼라감이 느껴지는 연보라색과 여린느낌의 핑크색 두가지를 매치해봤어요.

거기에 포인트로 수채화풍 플라워데칼을 이용한 돔아트를 만들어서 꽃들이 물방울 속에 들어있는듯 맑은 느낌을 더 했어요.





옆에서 보면 살짝 도톰하게 볼록 튀어나온 형태로 디자인했어요.

액자네일이나 향수병 젤네일들에 응용하는 기법이예요.


이 아트는 어떻게 만들 수 있는지 간단하게 설명해 드릴께요 :)





먼저 파스텔칼라를 바릅니다.

저는 일반 파스텔젤을 바르고 그 위에 미세 오팔펄을 발라서 좀 더 가볍고 신비로운 느낌을 더했어요.


그리고 프레임을 만들기 위해서 화이트젤+클리어젤과 믹스해서 묽게 만든 뒤 둥근액자 모양으로 그려줍니다..




그리고 그 위에 원하는 모양의 수채화 워터데칼을 올리세요. (워터데칼 사용법 / 촉촉 장미네일 :D)


이번 네일은 특이하게 테두리에도 신경을 썼는데요.

일반적인 메탈 프레임과 다르게 와이어가 아닌 실을 이용했어요.

푸른색 실로 액자틀을 둘러주면 유니크한 느낌이 배가 된답니다. 어렵다면 파란색 테두리를 그리셔도 좋아요~

그리고 파스텔 밀크스톤을 몇개 올려주세요.



그 이후 과정은 이해하기 쉬운 동영상으로 보여드릴께요. 




-클리어젤/스캅춰젤로 테두리의 안쪽을 채워주세요.
-한번에 많은 양을 올리지 말고 몇번 나눠서 굽고, 올리고, 굽고, 올리고를 반복해 돔을 높게 올려주세요.
-그 위에 데칼을 하나 더 올리면 먼저 붙인 데칼과 겹쳐지면서 더 입체감이 느껴져요.
-마무리로 탑젤을 발라주세요.




맑고 도톰한 유리돔안에 생화가 떠다니는듯 말캉한 젤리느낌의 포인트가 완성~


화사한 색감으로 풍성한 플라워볼이 너무 매력있죠?

손으로 만져보면 입체감이 있지만 이물감이나 부담감이 없기 때문에, 차분하지만 특별한 네일을 하고 싶은 분들께 추천하고 싶어요.




은은한 밀키스톤과 어울러져 순수한 느낌이 물씬~

파스텔 플라워네일은 봄에만 해야 한다는 편견은 버리세요.

여름에 어울리는 플라워 돔아트로 시원한 꽃네일을 만들어보세요 :)



연보라 그라데이션 위에 크림처럼 부드러운 화이트꽃네일, 포크아트로 그려봐요ペンキ デコメ絵文字花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무도에서도 웨딩싱어즈를 특집을 하고, 역시 봄에는 결혼식을 떠올리게 되죠?

이번네일은 신부의 하얀 부케처럼 청순하고 티아라처럼 반짝거리는 웨딩네일을 해봤어요.

포크아트 플라워 그리는 방법을 튜토리얼로 보여드릴께요 :)





웨딩네일은 가장 대중적으로 화이트그라데이션이나 프렌치를 많이 선호하는데요.

요즘은 다양한 스타일이나 과감한 칼라를 사용하기도 해요.

그래도 웨딩하면 역시 부드러운 느낌이 분위기의 디자인을 놓칠수 없죠?



저는 이번에 청순한 연보라색을 베이스로 해서 칼라감을 주면서

웨딩느낌을 놓지지않도록 화이트색상의 아트들을 그렸어요.

그리고 핑크계열의 글리터들을 올려서 너무 단조롭지 않은 느낌을 냈어요.


이번 아트의 포인트인 포크아트는 원래 생활소품 등에 많이 쓰이는 기법이지만 네일에도 많이 응용되고 있어요.

본래 포크아트는 아크릴물감을 주로 사용했는데 요즘은 발색이 좋은 통젤로 그리기도 해요.



포크아트로 화이트플라워 그리기



1. 연보라젤로 그라데이션을 한후 탑젤을 발라주세요.


2. 붓은 평붓을 준비합니다. 

한가지 칼라로만 그리는 사이드로딩이라는 방법을 사용하기 때문에 붓에는 저렇게 한쪽만 화이트젤을 뭍혀주세요.



3. 깊이있는 색감을 위해서 진보라색으로 꽃의 중심이 될 부분에 스폰지로 톡톡 색깔을 찍어주세요.


4. 붓은 젤이 뭍은 쪽을 위로해서 꽃잎모양을 그립니다.


 5. 같은 모양으로 바깥부터 안쪽으로 점차 꽃잎은 작아지게 겹쳐 그려주세요.


6. 세필붓으로 레이스와 반짝거리는 효과를 넣은뒤 마무리로 탑젤을 바르면 완성!


*젤을 사용할때는 먼저 그린 꽃이 번지지 않도록, 과정마다 램프에 5초정도 구워주세요.






두가지 그라데이션과 부드러운 화이트 플라워가 어우러져서 여성스러우면서도 봄 느낌의 웨딩네일이 완성 됬어요.

레이스와 꽃이 함께 들어가니까 어쩐지 설레이는 순정만화 분위기가



웨딩부케가 손 위에 올라간듯 손도 덩달아 화사해보여서 어떤 부케를 들어도 청순한 봄의 신부가 될 수 있어요.

 봄시즌 네일로 하기에도 손색없는 플라워네일이니까

꼭 신부가 아니더라도 여성스러운 느낌을 좋아하는분들은 포크아트 네일에 도전해 보세요ټ


워터데칼로 쉽게 하는 청초한 장미꽃 수채화 네일아트赤いバラ デコメ絵文字きらきら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이번네일은 봄분위기 물씬 풍기는 여리여리 맑은 타라시코미아트를 해봤어요.

수채화기법을 이용한 타라시코미는 제가 몇번 포스팅한적이 있는데요.

물감이나 젤을 이용해서 직접 그리는 방법들을 보여드렸는데 그림이 어렵거나 재료를 다 갖추기 부담스러운 분들을 위해, 워터테칼로 만드는 예쁘고 간단한 수채화풍 네일아트 방법을 알려드릴께요.





타라시코미는 맑고 청초한 수채화 분위기로 아련하면서 설레이는 봄향기가 느껴지는 아트예요.

그래서 겨울같은 추운 계절보다는 날이 따스워지면 하고 싶어지는데요.

이번 타라시코니는 시스루 베이스에 장미꽃과 라인테이프를 장식해서 깔끔하고 질리지 않는 스타일로 꾸며봤어요.



물감을 사용하지 않고 완성한 수채화아트는,

촉촉한 느낌이 나도록 여러 크기의 장미모티브와 깃털들을 매치했어요.

기본적으로 수채화 네일을 할때는 모양이 선명하도록 베이스컬러를 화이트로 많이 사용하는데요.

이번에는 가벼운 느낌을 내려고 작은 오팔펄을 깔아서 은은한 반짝임을 냈어요.



거기에 어울리도록 실버 라인테이프도 깔끔하게 둘러줬어요.


그럼 워터데칼로 쉽게 타라시코미하는 방법을 알려드릴께요



워터데칼은 요즘 타라시코미데칼, 수채화데칼이란 이름으로 출시되는 데칼을 이용하시는게 가장 좋구요.

일반 데칼중에서도 투명한 느낌이 나고, 바탕색이 비쳐보이는 데칼이 있다면 활용해도 괜찮아요.


먼저 사용할 무늬를 조각대로 자르고 물을 준비해주세요.



1. 오려둔 데칼을 물에 푹 담그세요.


2. 약 10초후에 건지면 종이와 무늬가 분리됩니다. 저건 제가 손으로 살짝 밀어본거예요.


3. 베이스펄을 바른 손톱위에 분리한 올려주세요. 


4. 다른 조각들도 살짝 겹치듯이 붙여줍니다.


겹치는 부분이있어야 수채화 특유의 맑게 레이어드된 색감을 낼수 있어요.

원하는 모양을 다 올렸으면 키친타올로 가볍게 눌러서 남은 물기를 제거해주세요.




5. 마지막으로 글리터와 자개가루등을 장식한뒤 클리어젤-탑젤순으로 마무리 하면 완성!



살포시 겹쳐지는 수채화장미와 작지만 존재감있는 글리터들의 조화가 매력있죠?

글리터는 너무 정형된거보다 불규칙하게 드문드문 붙여야 훨씬 유니크한 느낌이 나요.

직접 그린 타라시코미들은 약간 드라이플라워 느낌인데, 데칼을 이용하면 물기가 찰랑거리듯한 투명감이 있어요.



이렇게해서 오리고 붙이기만 하면 완성되는 초간단 수채화 네일 만들기를 알려드렸는데요.

가벼운 봄 원피스에 청순하게 매치되는 촉촉한 수채화 봄네일을 해보세요 :)


♥데칼이 아닌 베이직 타라시코미 그려보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