짧은 손톱이라 더욱 귀여운

짧은 손톱에 어울리는 귀요미 호박캐릭터네일 かぼちゃ デコメ絵文字ハロウィン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

10월의 마지막날의 축제 할로윈데이를 위한 젤네일을 준비해봤어요.

할로윈에는 여러가지 상징들이 있는데요. 그중에서 이번에는 어두운 밤을 빛내주는 호박캐릭터 아트를 그렸어요.

쉽고 귀여운 '잭 오 랜턴' 그리는 방법을 알려드릴테니 따라해보세요.




다양한 할로윈 특유의 컬러들을 믹스매치해서 깔끔한 느낌을 살렸어요.

짧은 손톱에 똑 떨어지게 만들어서 귀여움이 두배예요.




코스튬을 하고 파티를 즐길때는 손끝까지 완벽하면 더 분위기가 업되겠죠?

직접 축제에 참여하기 어렵다면 네일로 할로윈컨셉을 즐겨보세요.

할로윈은 해가 지면 시작되는 축제인데요.




그래서인지 밤에 조명으로 사용되는 잭 오 랜턴이 빛을 발하는거 같아요.

할로윈하면 떠오르는 상징물들이 여러가지 있지만 악마의 얼굴을 한 호박 조명이 가장 먼저 생각나요.

공포영화에도 등장할 만큼 무서운 얼굴이지만 네일에는 귀요미로 만들어 줍시다ㅎㅎ


🎃잭 오 랜턴(Jack O Lantern) 그리기🎃



1. 호박색으로 가이드 라인처럼 볼록볼록 프렌치를 그리고 컬러를 아래로 쓸어내려 채우세요.   


2. 블랙젤로 가이드라인 모양으로 눈코입 라인을 그린후 속을 채워주세요.


3. 마찬가지로 검은모자를 씌워주세요.


4. 옐로컬러로 모자의 리본을 그리고 끝에 방울을 찍어준후 달파츠와 별글리터를 올립니다.



마지막으로 클리어젤-탑젤로 마무리하면 매끈탱탱한 호박캐릭터 완성!


동그란 눈에 세모코, 활짝웃는 얼굴에 송곳니 두개를 씨익 보여주는 호박등불이예요.

무섭긴 커녕 마녀모자를 쓴 모습이 너무 깜찍하죠?




밤에 더욱 빛나는 잭오랜턴을 위해 작은 달파츠와 별을 띄워줬어요.


할로윈에 왜 이 호박등을 킬까 궁금해서 유래를 찾아보니 여러가지 설이 나오더라구요.

옛날 인색하고 교활한 술주정꾼 잭이 악마를 두번이나 속임수로 골탕먹이고 죽어서 지옥도, 천국도 가지 못하는 신세가 되었어요.

결국 떠도는 유령이 된 잭은 악마에게 사정사정해서 숯불 하나를 겨우 얻어냈어요.

속을 파낸 순무속에 숯불을 넣고 온기를 느끼면서 잭이 심판의 날까지 걷는 형벌을 받았다는 것에서 잭오랜턴이 유래 되었다고 해요.

원래는 호박이 아닌 순무였고 할로윈이 아일랜드 이민자들이 즐기다가 미국의 큰 축제로 발전했다는 새로운 사실도 알았네요 :)




다른 아트들은 할로윈 특유의 컬러들을 이용해서 만들었어요.




호박색 주황, 어둠같은 남청색, 선명한 노란색을 도트로 찍은후 얇은 세필붓으로 마블을 했어요.


할로윈의 정신없을 만큼 화려한 색채를 표현했는데요.


컬러들이 자연스럽게 겹쳐져서 도깨비불처럼 신비로운 마블이 되었어요. 




나머지는 손에는 까만 밤같은 어두운 남청색으로 깔끔하게 풀코트했어요.




할로윈네일은 시리즈로 만들고 싶을 만큼 재밌는거 같아요.

저번에 만들었던 올드스쿨 스타일의 할리퀸네일도 할로윈에 딱인데 그건 강하고 독특한 스타일이였다면,

(*수어사이드 스쿼드 할리퀸 컬러타투 네일)


이번 호박네일은 깜찍한 걸 좋아하는 분들, 짧은 손톱인 분들이 쉽게 따라 해보실 수 있을 거예요.

'잭오랜턴' 네일로 할로윈을 담아보세요 :)

상큼하게? 청순하게? 두가지 체크무늬 중 나의 취향저격은目(まばたき) デコメ絵文字記号*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오늘의 네일은 짧은 손톱에 특히나 잘 어울리는 귀요미아트, 하지만 전혀 다른 두가지 체크네일이예요.

같은 기법이 약간의 변화로 어떻게  다른 분위기를 내는지 이번 아트를 통해 확인해보세요 :)



낮과 밤이 다른 형광체크네일



상큼상큼 화사한 칼라들로 만들 네온빛 체크네일이예요.

한줄씩 여러가지 형광색을 가로로 한번 세로로 한번씩 넣어 색을 겹치고 그 위에 화이트라인을 그어준뒤, 

볼참과 골드 글리터로 마무리했어요, 별 글리터가 들어가서 훨씬 아기자기 해보여요.




이렇게 겹쳐지는 체크네일을 할때는 질감이 맑은젤을 사용하는게 팁이예요.

그래야 색도 다양하게 나오고 몰캉한 젤리느낌을 낼 수 있어요.




체크만 하면 심심하니까 약지에는 포인트로 거울모양 자개아트를 넣었어요.


블랙젤로 거울의 틀을 그리고 오묘한 칼라가 반사되는 화이트자개를 올린뒤 클리어-탑젤을 씌워서 도톰하게 볼륨감을 주고요.

그 위에 안에는 제 닉네임의 앞글자인 A를 썼어요.




일반 형광컬라도 예쁘지만 살짝 응용해서 야광컬러로 체크를 그리면 낮에는 이렇게 젤리하고 걸리쉬 체크였다가,




밤에는 현란하고 사이키델릭한 야광네일로 반전을 즐길수 있어요 :)



🍒여리고 앳된 타라시코미 체크 네일



우유색깔 바탕에 수채화물감 같이 투명한 체리색을 가볍게 그린 맑은 느낌의 체크네일이예요

체크네일은 무겁다는 편견이 있는데 색이 전체적으로 여리기 때문에 답답해보이지 않아요 :)




수채화느낌은 기본적으로 아크릴물감을 이용하거나 젤,팔리쉬를 묽게 타서 그리는 방법이 있는데요. 

요즘은 체크네일용으로 맑고 틴티드한 시럽, 잉크컬러들이 많이 나와서 그걸 이용하면 더 쉽게 할수있어요.


우유색을 깔고 체리색을 가로 세로로 간격을 두고 그린뒤 골드펄로 얇은 라인을 그어줍니다.

그리고 귀여움을 더해줄 스마일파츠등을 포인트로 올려주면 완성!



파츠들이 작지만 아트의 느낌을 확 살려주는것 같아요.

짧은손톱이라 훨씬 귀욤~ :) 


톡톡색과 모양에 따라 확실히 다른 분위기를 낼 수 있는 체크아트들로 원하는 분위기의 네일을 즐겨보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