젤 그라데이션

연보라 그라데이션 위에 크림처럼 부드러운 화이트꽃네일, 포크아트로 그려봐요ペンキ デコメ絵文字花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무도에서도 웨딩싱어즈를 특집을 하고, 역시 봄에는 결혼식을 떠올리게 되죠?

이번네일은 신부의 하얀 부케처럼 청순하고 티아라처럼 반짝거리는 웨딩네일을 해봤어요.

포크아트 플라워 그리는 방법을 튜토리얼로 보여드릴께요 :)





웨딩네일은 가장 대중적으로 화이트그라데이션이나 프렌치를 많이 선호하는데요.

요즘은 다양한 스타일이나 과감한 칼라를 사용하기도 해요.

그래도 웨딩하면 역시 부드러운 느낌이 분위기의 디자인을 놓칠수 없죠?



저는 이번에 청순한 연보라색을 베이스로 해서 칼라감을 주면서

웨딩느낌을 놓지지않도록 화이트색상의 아트들을 그렸어요.

그리고 핑크계열의 글리터들을 올려서 너무 단조롭지 않은 느낌을 냈어요.


이번 아트의 포인트인 포크아트는 원래 생활소품 등에 많이 쓰이는 기법이지만 네일에도 많이 응용되고 있어요.

본래 포크아트는 아크릴물감을 주로 사용했는데 요즘은 발색이 좋은 통젤로 그리기도 해요.



포크아트로 화이트플라워 그리기



1. 연보라젤로 그라데이션을 한후 탑젤을 발라주세요.


2. 붓은 평붓을 준비합니다. 

한가지 칼라로만 그리는 사이드로딩이라는 방법을 사용하기 때문에 붓에는 저렇게 한쪽만 화이트젤을 뭍혀주세요.



3. 깊이있는 색감을 위해서 진보라색으로 꽃의 중심이 될 부분에 스폰지로 톡톡 색깔을 찍어주세요.


4. 붓은 젤이 뭍은 쪽을 위로해서 꽃잎모양을 그립니다.


 5. 같은 모양으로 바깥부터 안쪽으로 점차 꽃잎은 작아지게 겹쳐 그려주세요.


6. 세필붓으로 레이스와 반짝거리는 효과를 넣은뒤 마무리로 탑젤을 바르면 완성!


*젤을 사용할때는 먼저 그린 꽃이 번지지 않도록, 과정마다 램프에 5초정도 구워주세요.






두가지 그라데이션과 부드러운 화이트 플라워가 어우러져서 여성스러우면서도 봄 느낌의 웨딩네일이 완성 됬어요.

레이스와 꽃이 함께 들어가니까 어쩐지 설레이는 순정만화 분위기가



웨딩부케가 손 위에 올라간듯 손도 덩달아 화사해보여서 어떤 부케를 들어도 청순한 봄의 신부가 될 수 있어요.

 봄시즌 네일로 하기에도 손색없는 플라워네일이니까

꼭 신부가 아니더라도 여성스러운 느낌을 좋아하는분들은 포크아트 네일에 도전해 보세요ټ


퍼플에서 핑크로 체인지! ★紫 デコメ絵文字キラキラ・紫 デコメ絵文字

색깔이 변하는 카멜레온젤 그라데이션 네일아트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이번 네일은 골드와 퍼플칼라를 매치한 그라데이션 아트인데요.

저번 수묵화네일아트에서 보여드렸던 온도차이로 변하는 카멜젤을 사용해서 봄 느낌나는 가벼운 젤그라데이션을 해봤어요. 카멜젤이 낯선분들을 위해 온도에 따라 색이 어떻게 변하는지를 사진은 물론, 칼라가 샤르륵~ 바뀌는 순간을 포착해서 움짤로도 만들었는데요. 한손에 두가지색을 담은 신비로운 그라데이션네일을 보실수있답니다.





카멜레온젤은 그림을 그리거나 프렌치등 여러아트에 활용할수 있는데

저는 그라데이션을 하는것도 좋아해요.

그라데이션은 여성스럽고 차분한 느낌을 내고 싶을때 딱이예요 :D


이번에 사용한 두 칼라들도 골드의 은은함과, 퍼플칼라가 변했을때의 핑크색상이 굉장히 매력적이예요.




그라만으로도 좋지만 포인트를 넣고 싶어서 젤칼라와 비슷한 색깔의 파츠들을 넣어서 꾸며봤어요.

사각프레임과 잘게 부서진 금박, 그리고 도형스톤을 넣어서

유니크하면서 어른스러운 분위기로 꾸며봤어요.


이런스톤이나 파츠를붙일때는 그위에 도톰하게 클리어젤을 덮어주고 탑젤을 바르면 유지력이 좋아져요.

특히나 사각 프레인안에는 젤을 가득 태워서 투명한 젤리액자처럼 만들었어요.




어두운 보랏빛의 팬지퍼플칼라는 따뜻해지면 오른쪽처럼 은은한 펄핑크색으로 변하는데요.

청색이 묘하게 섞인 어두운 보라에서 핑크펄이 가득해서 은은하고 청순한 오른쪽의 연한색이 된답니다.

정말 극적인 색깔 변화죠?


그럼 움짤로 색이 변하는 모습을 보여드릴께요. 

연한에서 진한색으로 변합니다.




연한핑크칼라가 차가운 물속에 들어가서 진한 팬지색으로 샤라락 변하는 모습이 신기하고 재밌죠?

카멜레온젤은 이런 변하는 모습을 보는게 참 재밌어요. 강한색에서 한순간에 연한색으로 변하는 마법같은 느낌!

같은 아튼데도 바탕색이 어떻게 되냐에 따라 네일의 분위기가 확연히 다른거같아요.




팬지퍼플그라도 카멜레온젤이지만 골드색상도 카멜레온젤이예요.

지금은 아주 자글거리는 펄골드로, 퍼플만큼은 아니지만 은근한 변화가 있답니다~

전체가 따뜻할때는 이렇게 청순, 여리여리 그 자체의 네일아트예요.



손끝부분만 차가운물에 살짝 담궜어요.

골드도 약간 노란빛이 올라오고, 핑크였던 손끝도 보라색으로 변했어요.

전체가 차가워져도 체온이 따뜻하면 네일전체는 핑크가 되고 손끝만 퍼플인 이런느낌으로 나타나요.



이건 전체가 차가울때,

골드칼라도 첫번째 사진보다 진한 금빛으로 변했어요.




이렇게해서 온도에 따라 달라지는 그라데이션 아트를 해봤는데요.

한가지 네일로 여러가지 분위기를 내고 싶을땐 스폰지로 톡톡톡, 카멜레온젤 그라데이션을 해보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