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자수해변과 플라밍고 네일아트 浜辺 デコメ絵文字フラミンゴ デコメ絵文字




안녕하세요 에이드폼이예요.

맑은 하늘이 너무 기분 좋은 날들이네요.

그래서 이번엔 선선한 바닷바람처럼 기분좋은 무드의 마지막 여름네일을 가져왔어요.

아기자기한 모티브들로 끝나가는 여름의 열기를 추억해봐요 :)





누구나 좋아하는 예쁜 핑크색의 홍학, 플라밍고예요.

한번쯤 꼭 해보고 싶다고 생각해왔는데 드디어 만들었네요. 이 플라밍고 한쌍이 이번네일의 메인아트예요.





플라밍고와 어울리도록 톡톡튀는 색감의 각기 다른 해변 모티브들을 아트 속에 넣어봤는데요.





예쁜 해변아트들 하나씩 보여드릴께요 :)





먼저 야자수네일이예요.

핫핑크색으로 그라데이션 한 뒤, 블랙젤로 세밀한 라인을 그려서 야자수를 하나 완성했어요.





그리고 아래쪽에 화이트젤로 와니아트를 만들어서 파도거품을 표현했어요.

작은 야자수 메탈파츠를 대칭으로 붙여서 야자섬을 만들었어요.

파도가 찰박찰박치고 핑크색 석양이 지는 어딘가 있을것만 같은 해변풍경으 담았습니다.





그 옆에는 바탕은 시스루로 밝은 모래사장 분위기를 내구요, 투명한 파스텔톤의 유리조약돌들이 물속에 찰방하게 잠겨있는 느낌을 표현했어요.



미국 캘리포니아에 글라스 비치라는 곳을 사진으로 본적이 있는데,

사람들이 버린 색색의 유리병 쓰레기가 오랜시간 파도에 깎이고 다듬어져서 예쁜 유리해변으로 변한곳이라고해요.

사람이 파괴하고 자연이 만든 아름다운 해변이라니 이질적이면서 자연에 새삼 감동을 느꼈어요.





해변과 조약돌, 두 아트가 딱 매치되죠? 

붉은 야자수 해변과 맑은 조약돌 아트, 금속 와이어와 불가사리 파츠로 한층 무드를 더했어요.





다른 손톱에는 핫핑크색과 어울리는 민트컬러를 발랐어요.





그리고 큐티클라인에 새로운 시도를~

메탈 와이어는 레터링을 하거나 무늬와 틀을 만드는 용으로 주로 이용되는데 저는 큐티클라인을 따라 둥글게 붙여봤어요. 

붙이는게 좀 어렵긴 하지만 만들고 나면 재밌고 독특한 아트예요.





이 모든 아트들의 메인인 플라밍고 커플이예요.


베이스는 연한 누드핑크를 바르고 위에 핫핑크로 홍학커플을 마주보게 그려서 은근한 하트무늬를 만들었구요.

아까 바른  민트색으로 잎사귀를 그리고 위에는 별가사리 한쌍, 색색의 글리터들을 콕콕 넣었어요.

따로 라인을 그리지 않아서 더 밝고 상큼한 색감이 잘 드러나요.





이렇게 해서 완성된 네일아트, 여름의 마지막을 장식하기에 충분하죠?





젤로 만들어서 특유의 투명하고 탱글걸리는 광택과 두께감이 아트를 더 돋보이게 해요.

젤은 역시 옳아용!ㅎㅎ




유난히도 더웠지만 막상 떠나간다니 아쉬운게 여름같아요.

내년 여름을 기다리며 가을 아트들로 만나요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