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분하고 여성스러운 그레이 그라데이션 네일


자글자글 미세한 오팔펄과 연한 회색칼라로 꾸민 모노톤 네일아트예요.

평소 활용하기 어려운 그레이칼라중 하나가 바로 회색계열인데요.

자칫 잘못하면 칙칙해보일수 있지만 

그라데이션으로 활용하면 이보다 더 여성스러울수가 없어요.

겨울에 잘 어울리는 칼라감으로 차분하고 분위기 있는 시럽 그라데이션을 즐겨보세요 :)








 저도 평소에 회색은 활용도가 적었었는데요.

풀코트로 하면 아무래도 칙칙한 느낌이 들어서 손이 잘 안가더라구요.


그래도 이번에 써보고 싶어서 일단 손에 잡았는데, 

이렇게 연한칼라로 들어가니까 오히려 손이 뽀얗게 보이면서 깔끔해서 맘에 들었어요.





화이트 그라데이션을 좋아하는 편인데 처음엔 예쁘지만 시간이 조금 지나면 때가 타는 경우가 종종 있죠?

그레이는 관리도 화이트보다 쉬우면서 차분하기 때문에 화려한 네일을 할수없는 분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칼라예요.


스톤장식을 뺀다면 오피스네일로도 손색이 없어요.


 너무 추워보이지 않을까 했는데 오팔펄을 믹스해서 차가운느낌이 덜하고

  그라데이션도 시럽 그라를 넣어 손톱에 착 녹아드는 느낌이죠? :D





펄그라부분은 아주 미세한펄이라 각도에 따라 자글자글 오팔색으로 빛나요.




 

그레이 시럽그라는 욕심내서 위로 많이 올렸더니 루눌라 부분에 스톤이랑 글리터장식때문에

 투명한 윗부분이 가려져서 쪼메 안보이는 참사가ㅋㅋㅋ


그래도 전체를 바르는 것보다 훨씬 예뻐요~





여리여리한 그라데이션 젤네일 하고싶은데 화이트나 핑크등 자주 쓰는 색에 지루함을 느끼는 분들!

그레이칼라와 오팔실버 믹스 그라데이션으로 모노톤 네일에 도전해보세요 :)



+ Recent posts